칼럼

이렇게만 살자

6 엘모 15 14,043
껌은 휴지에 싸서 버린다.
별로 어려울 것도 없다.
껌종이를 버리지 말고 주머니에 잠깐 넣어 놓았다 쓰면 된다.

친구들과 대화할 때는 추임새를 넣어준다.
'뭐라고? 그래서? 응! 근데? 정말? 와!' 등이 있다.
여성용으로는 '어머, 웬일이니?'와 강조용으로 '어머 어머머!'를 반복해서 사용하면 된다.

깜박이도 안 켜고 끼어들어도 욕은 하지 않는다.
그래도 욕이 나오면 다음 주까지 기다렸다 한다.
생각이 안나면 잊어버리고 말자.
어차피 우린 깜빡깜빡하는데 전문가들이지 않은가.

아이들에게 짓궂은 장난은 하지 않는다.
여섯 살 아래 아이들은 장난과 괴롭힘을 구분 못한다.

아이와 걸을 때는 천천히 걷고, 여자와 걸을 때는 당신이 차도쪽에서 걸으라.
아이 입장에서 행동하고 여성을 보호한다는 것이 그렇게 어려운 일은 아니다.

식품점 바닥에 떨어져 있는 상품은 선반에 올려주라.
고객은 왕이므로 왕답게 아량을 베풀라.

옆에 누가 있으면 장소에 상관없이 담배를 피우지 않는다.
당신은 다른 사람이 씹던 껌을 주면 씹을 수 있는가?
다른 사람도 당신 목구멍에서 나온 연기를 마시고 싶지 않다.

칭찬 좀 많이 하라.
진지한 칭찬은 어떤 선물보다도 오래 간다.
5년 전 생일엔 무얼 받았는지 기억이 없지만,
25년 전 꼬마 여자애가 내겐 비누냄새가 난다고 한 칭찬은 아직도 기억난다.

길을 묻거든 자세히 가르쳐주라.
모르면서 아는 체 하지 말고….
노량진에서 봉천동 가는데 시흥으로 안양으로 과천으로 돌아다닌 생각을 하면 아직도 화가 난다.

방정맞게 다리를 떨지 않는다.
그렇게 떨고 싶으면 손을 떨어보라.
바보 같지?
다리 떠는 당신 모습을 보는 느낌과 똑같다.

가까운 친구나 친척집에 갈 때도 가끔씩 과일 상자라도 사 가지고 가라.
은근히 효과가 그만이다.
자주하면 부담스러워 하니 반드시 가끔씩 해야 된다.

지나간 일은 묻어 버린다.
이미 한 얘기 또 하는 사람보다 초라한 사람은 없다.
너그러운 사람이란 잊을 건 잊는 사람을 말한다.

친구가 말할 때는 잠자코 들어주라.
당신의 충고가 필요한 것이 아니라 대화를 하고 싶을 뿐이다.

비싼 차와 비싼 옷을 사려고 욕심내지 않는다.
허풍은 자격지심에서 생긴다.
자존심과 허풍을 구분하지 못하면 늙어서 친구가 없다.

잘못 걸려온 전화라도 친절하게 설명해준다.
같은 사람이 또 잘못 걸어와도 웃으며 받아준다.
세 번째까지도 괜찮다고 편히 말해준다.
네 번째 전화부터는 당신 마음대로 해도 된다.

모두들 이렇게만 한다면
싸울일도 화낼일도 상처받을일도 없는
좋은 세상이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Author

Lv.6 6 엘모  실버
23,180 (45.4%)

가속도가 붙은 세월이여..멈춰라!

Comments

8 헤이스트
대부분 사항에 해당돼게 살고있었는데...
몇몇가지가 아주 뼈아푸네... ㅋㅋ
2 군~*
^^* 다 옳은 말씀이십니다~
8 카키색날개
오오 좋은 말쌈~!
5 1945
명심 또 명심하며 살께요
24 명랑!
그리고..... 남 헐뜻지 말아야지.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84 인쇄용어등 1 최성관 2014.12.20 9301
1083 시각디자이너의 현실 댓글1 1 최성관 2014.09.27 11013
1082 기업체에서 디자이너에에 대한 인식 댓글1 1 최성관 2011.11.01 18406
1081 캘리그라피를 쉽게 하기 위해서 - 아름다운한글 댓글3 11 김철호 2010.08.31 31628
1080 중고 맥프로 mac pro 하퍼타운 모델 적절 구매 요령 댓글2 1 이유진 2010.04.01 24869
1079 편집디자이너가 하기 쉬운 캘리그라피 댓글5 11 김철호 2008.10.22 30194
1078 앨빈토플러의'제4의물결' 댓글2 G smc^.^~ 2008.08.29 21472
1077 그땐그랬지2......^^ 댓글3 3 내일의꿈 2008.01.10 17101
1076 맥 vs 윈도우 비스타 (절대로 같지 않다...ㅋㅋㅋ) 댓글14 1 이인용 2007.04.29 20116
1075 평가를 소중히 하십시오. 댓글15 1 이지혜 2006.12.18 15529
1074 스티브 워즈니악, 애플 30년 역사의 산증인 댓글3 9 움움~♡ 2006.11.11 17195
1073 제프 라스킨과 리얼 매킨토시 9 움움~♡ 2006.11.11 16523
1072 MS-애플「GUI 경쟁의 역사」 댓글1 9 움움~♡ 2006.11.11 16773
1071 PC의 미래를 보려면 매킨토시를 보라 댓글5 8 별마루 2006.11.06 19657
1070 기준을 잡고 일을하면.. 댓글14 8 도움 2006.07.19 16742
1069 하늘에서 땅을 바라보는 디자인 댓글9 6 엘모 2006.07.07 16341
열람중 이렇게만 살자 댓글15 6 엘모 2006.03.09 14044
1067 스티브 잡스'Steve Jobs'의 스탠포드 대학 졸업 축사 전문 댓글2 9 움움~♡ 2006.01.20 18227
1066 그땐 그랬지... 댓글13 M 강백호 2005.09.18 14562
1065 온라인 왼손잡이 매킨토시 유저들 댓글5 1 느림보 2005.07.19 16341
1064 다음넷 왜이러나? 댓글4 1 느림보 2005.07.19 20491
1063 분명 우리 디자이너들에게도 책임은 있다. 댓글9 6 엘모 2005.06.20 15327
1062 2. 디자인하는 과정 및 요령 댓글15 M 강백호 2005.06.11 19544
1061 1. 디자인공부 하는 법 댓글26 M 강백호 2005.05.13 21748
1060 김미란님의 메일에 대한 답변 댓글17 M 강백호 2005.06.09 16806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